청주시, 지하수 이용부담금 체납액 최소화 총력

차성윤 기자 | 입력 : 2019/12/03 [08:11]

[한국시사저널=차성윤 기자] 청주시가 12월까지‘지하수 이용부담금 체납액 특별징수 기간’으로 정하고 세외수입 체납자에 대한 징수 활동을 전개해 시민들의 세외수입에 대한 납부의식을 고취하고 세외수입 체납이 최소화되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청주시에 따르면 11월 현재까지 5년간 지하수 이용부담금 체납액은 2억 1000만 원(체납건수 1만 6500건)이며, 상습 고액체납자로 인해 해마다 체납액이 늘어나고 있다.

이번 체납액 특별징수 기간에는 체납징수반을 구성해 상습 고액체납자들을 중심으로 사업장 또는 거주지를 직접 방문해 납부를 독려하는 한편 재산(급여)압류.공매 등 강력한 행정처분으로 강도 높은 징수 활동을 전개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이번 지하수 이용부담금 체납액 특별징수 기간 납부를 유도하기 위해 체납독촉에 따른 급여압류 사전 안내장 등을 발송하고 있다”라며“체납액 징수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앞으로도 수시로 특별징수강화기간을 설정·운영하겠다”라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