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미진 의원, ‘아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확대의 필요성’ 제기

아산시, 충남신용보증재단 출연금 확대를 통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확대 요구

하지윤 기자 | 기사입력 2024/07/08 [10:09]

신미진 의원, ‘아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확대의 필요성’ 제기

아산시, 충남신용보증재단 출연금 확대를 통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확대 요구

하지윤 기자 | 입력 : 2024/07/08 [10:09]

  © 충청의오늘


[충청의오늘=하지윤 기자] 아산시의회 신미진 의원은 28일 제249회 아산시의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서 ‘아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확대의 필요성’을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했다.

 

신미진 의원은 “아산시 자영업자들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에도 내수 부진·고금리·고물가 등의 어려움에 직면해 있으며, 이에 따라 많은 자영업자들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충남신용보증재단의 2024년 지원 현황에 따르면, 아산시에 1,841개 업체, 567억 원을 지원하였으나, 그 중 저금리 대출인 시군 소상공인 특례보증 대출은 69억 원으로 전체 신규 보증 대비 12.2%만 해당한다. 충남 나머지 시군의 신규 보증 대비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비중은 38.3%로 아산시 비중의 3배를 초과한다”며 아산시의 소상공인 특례보증의 작은 규모를 지적했다.

 

신 의원은 “아산시가 충청남도 전체 사업자 수 기준이나 기타 보증 이용 현황으로는 충남 도내 시군 중 2위이지만, 아산시 금년도 충남신용보증재단 출연금은 8억 원으로 충남 도내 시군 중 8위에 그쳤다”며 “아산시의 사업체 수와 경제 규모로 볼 때 너무나도 적은 금액이다”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신미진 의원은 “아산시가 추가 출연을 통하여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을 확대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 지역경제가 다시 활기를 되찾을 수 있도록 우리 아산시가 앞장서서 노력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라며 다시 한번 더 그 필요성을 강조한 뒤 발언을 마쳤다. 

 

[충청의오늘=하지윤 기자] 아산시의회 신미진 의원은 28일 제249회 아산시의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서 ‘아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확대의 필요성’을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했다.

 

신미진 의원은 “아산시 자영업자들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에도 내수 부진·고금리·고물가 등의 어려움에 직면해 있으며, 이에 따라 많은 자영업자들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충남신용보증재단의 2024년 지원 현황에 따르면, 아산시에 1,841개 업체, 567억 원을 지원하였으나, 그 중 저금리 대출인 시군 소상공인 특례보증 대출은 69억 원으로 전체 신규 보증 대비 12.2%만 해당한다.

 

충남 나머지 시군의 신규 보증 대비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비중은 38.3%로 아산시 비중의 3배를 초과한다”며 아산시의 소상공인 특례보증의 작은 규모를 지적했다.

 

신 의원은 “아산시가 충청남도 전체 사업자 수 기준이나 기타 보증 이용 현황으로는 충남 도내 시군 중 2위이지만, 아산시 금년도 충남신용보증재단 출연금은 8억 원으로 충남 도내 시군 중 8위에 그쳤다”며 “아산시의 사업체 수와 경제 규모로 볼 때 너무나도 적은 금액이다”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신미진 의원은 “아산시가 추가 출연을 통하여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을 확대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 지역경제가 다시 활기를 되찾을 수 있도록 우리 아산시가 앞장서서 노력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라며 다시 한번 더 그 필요성을 강조한 뒤 발언을 마쳤다. 

하지윤 기자
 
  • 국민의힘, 도민과 함께 이재명 수사 검사 보복 탄핵 규탄 위해 거리로 나서
  • 심각한 기후변화 경각심 가져야 한다
  • 아산도서관, '여름방학 독서교실 및 방학특강' 수강생 모집
  • 호서대, ‘지역지능화혁신인재양성사업’ 선정
  • 김은복 의원,‘일타 강사가 꿈? 아카데미 운영 개선 촉구’
  • 명노봉 의원, 체육 행정을 향한 질타...5분발언
  • 신미진 의원, ‘아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확대의 필요성’ 제기
  • 박효진 위원장“균형재정의 원칙을 지키지 못한 부분 질타”
  • 김미성 의원, 유성녀 특보 경력 부풀리기‧논문표절‧학력 허위 등 세 가지 의혹 제기
  • 이춘호 의원, “아산형통? 아산은 불통 중”이라며 5분발언 진행
  • 아산시의회, 아산형 미니트램(미래 모빌리티 교통체계) 정책 연구모임
  • 천철호 의원,‘특혜가 난무하는 아산시, 아산문화재단의 폐지’주제로 5분 발언
  • 박효진 의원,“제1회 행복키움 박람회 예산확보”공로로 감사패 수상
  • 호서대, 건축학과 졸업생 건축사 ‘최연소 합격‘
  • 호서대, 고교 과학동아리 지도교사 역량강화 연수 운영
  • 호서대-영서의료재단, ‘우수 의료인력 양성’ 업무협약
  • 호서대 연구진, 동물용의약품 안전성평가 연구로 ‘국제기준’ 설정
  • 박효진 의원의 철저한 감시로 유용된 보조금 환수 성공
  • 호서대, ㈜웅진과 4학년 맞춤형 교육과정 On-Demand 성료
  • 행복청, 비상한 각오로 우기 총력 대응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