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효진 위원장“균형재정의 원칙을 지키지 못한 부분 질타”

아산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 결과 발표
세입 예측 오차율 문제 지적, 효율적 예산 편성 당부

하지윤 기자 | 기사입력 2024/07/08 [10:08]

박효진 위원장“균형재정의 원칙을 지키지 못한 부분 질타”

아산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 결과 발표
세입 예측 오차율 문제 지적, 효율적 예산 편성 당부

하지윤 기자 | 입력 : 2024/07/08 [10:08]

  © 충청의오늘

 

 [충청의오늘=하지윤 기자] 아산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박효진)는 28일 제249회 제1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서 2023회계연도 아산시 결산 승인의 건과 예비비 지출 승인의 건을 심사하며 균형재정의 원칙을 지키지 못한 부분을 질타했다. 

 

 박효진 위원장은 “아산시 2023년 세수는 2조 2천 768억 원, 세출은 1조 7천 431억 원으로 아산시 세입은 매년 평균 7.7% 이상의 높은 수준으로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세입 예측 오차율이 51.6%에 달해 균형재정의 원칙을 지키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균형예산 편성에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2023회계연도 결산 심사 결과, 세입 결산액은 2조 2천 768억 7천 8백만 원으로 당초 징수 결정액의 3%인 711억 8천 576만 원이 미수납된 것으로 나타났다. 세출 결산액은 1조 7천 430억 8천 8백만 원으로 예산현액의 81.2%를 집행하였으며, 명시이월, 사고이월, 계속비 이월 등 총 2천 21억 2천 822만 원이 발생했다.

 

 박 위원장은 “세입결산과 세출결산에 있어 지방재정 확충과 재정 건전성 제고를 위한 새로운 세수 발굴과 체납액 징수를 위한 특단의 대책 마련을 당부했다” 또한, “예산 요구에 대한 철저한 검증, 예산편성, 그리고 사업 시행에 철저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예비비 지출 심사 결과, 예비비 예산액 175억 1천 663만 원 중 85억 9천 346만 원을 지출 결정하였고, 이 중 78억 7천 783만 원을 지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박효진 위원장은 “예비비 집행 시 불가피한 재정수요가 발생하면 사전 의회 설명과 예비비 지출 원칙의 철저한 준수가 필요하다”며, “아산시는 균형예산 편성을 위해 노력하고, 적절하고 효율적인 예산 운용을 통해 아산시민에게 충분한 행정 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하지윤 기자
 
  • 국민의힘, 도민과 함께 이재명 수사 검사 보복 탄핵 규탄 위해 거리로 나서
  • 심각한 기후변화 경각심 가져야 한다
  • 아산도서관, '여름방학 독서교실 및 방학특강' 수강생 모집
  • 호서대, ‘지역지능화혁신인재양성사업’ 선정
  • 김은복 의원,‘일타 강사가 꿈? 아카데미 운영 개선 촉구’
  • 명노봉 의원, 체육 행정을 향한 질타...5분발언
  • 신미진 의원, ‘아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확대의 필요성’ 제기
  • 박효진 위원장“균형재정의 원칙을 지키지 못한 부분 질타”
  • 김미성 의원, 유성녀 특보 경력 부풀리기‧논문표절‧학력 허위 등 세 가지 의혹 제기
  • 이춘호 의원, “아산형통? 아산은 불통 중”이라며 5분발언 진행
  • 아산시의회, 아산형 미니트램(미래 모빌리티 교통체계) 정책 연구모임
  • 천철호 의원,‘특혜가 난무하는 아산시, 아산문화재단의 폐지’주제로 5분 발언
  • 박효진 의원,“제1회 행복키움 박람회 예산확보”공로로 감사패 수상
  • 호서대, 건축학과 졸업생 건축사 ‘최연소 합격‘
  • 호서대, 고교 과학동아리 지도교사 역량강화 연수 운영
  • 호서대-영서의료재단, ‘우수 의료인력 양성’ 업무협약
  • 호서대 연구진, 동물용의약품 안전성평가 연구로 ‘국제기준’ 설정
  • 박효진 의원의 철저한 감시로 유용된 보조금 환수 성공
  • 호서대, ㈜웅진과 4학년 맞춤형 교육과정 On-Demand 성료
  • 행복청, 비상한 각오로 우기 총력 대응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