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어린이꿈누리터, ‘찾아가는 팝업놀이터 하하하’ 운영

놀이문화 접할 기회 부족한 아동 위해 1일 놀이터로 조성

하지윤 기자 | 기사입력 2024/06/21 [11:47]

천안어린이꿈누리터, ‘찾아가는 팝업놀이터 하하하’ 운영

놀이문화 접할 기회 부족한 아동 위해 1일 놀이터로 조성

하지윤 기자 | 입력 : 2024/06/21 [11:47]

▲ 천안어린이꿈누리터는 21일 놀이문화를 접할 기회가 부족한 아동을 위해 ‘찾아가는 팝업놀이터 하하하’를 신사초등학교에서 진행했다.


[충청의오늘=하지윤 기자] 천안어린이꿈누리터는 놀이문화를 접할 기회가 부족한 아동을 위해 ‘찾아가는 팝업놀이터 하하하’를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팝업놀이터는 ‘잠깐 떴다 사라진다’라는 팝업(pop-up)과 놀이터의 합성어로 다양한 공간을 1일 놀이터로 조성한다. 이는 중고등학생으로 구성된 ‘아동참여위원회’ 참여기구에서 제안한 의견을 시정에 반영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천안어린이꿈누리터는 사전에 아동이 직접 팝업놀이터의 주제를 선정할 수 있도록 하고, 다양한 놀이를 경험하게 함으로써 아동의 신체적 성장과 창의성 발달 도모에 앞장서고자 한다.

이날 신사초등학교에서 진행한 팝업놀이터는 폐자원을 이용한 폐현수막 낙서, 깡통던지기 등의 업사이클링 놀이터와 트라이앵글메이커, 피퍼 등 보드게임으로 운영됐다.

윤은미 아동보육과장은 “아동은 자유롭게 자기 생각을 펼치고 맘껏 놀 기회를 가져야한다고 생각한다”며 “모든 아동이 차별 없이 놀이를 즐 길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만들어 건전한 놀이문화 확산을 위해 적극 힘쓰겠다”고 말했다.
하지윤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