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원석 의원, “관내 폐원 어린이집, 대부분 가정어린이집으로 특단책 필요”

초저출생 여파… 세종시 폐원 위기 어린이집 대상 집행부 대응 방안 마련 촉구

하지윤 기자 | 기사입력 2024/06/10 [21:08]

최원석 의원, “관내 폐원 어린이집, 대부분 가정어린이집으로 특단책 필요”

초저출생 여파… 세종시 폐원 위기 어린이집 대상 집행부 대응 방안 마련 촉구

하지윤 기자 | 입력 : 2024/06/10 [21:08]

  © 충청의오늘

 

 [충청의오늘=하지윤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의회 최원석 의원(도담동, 국민의 힘)은 7일 열린 보건복지국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초저출생 여파로 세종시에서도 지난 3년간 영유아 보호자들의 접근성이 좋은 가정어린이집과 읍면 지역의 어린이집 등 38개소가 폐원하여 보육 공백이 우려된다”며 향후, 지속되는 어린이집 폐원에 관한 대응 방안 마련을 촉구했다.

 

 최원석 의원은 “행정사무감사 자료에 2024년 세종시 어린이집은 309개소로 국공립이 136, 사회복지법인이 9, 법인단체 등이 3, 민간 59, 가정 83, 직장어린이집이 19개소였는데, 4월 말 보육 통계를 확인해 보니 가정어린이집은 그사이 4개소가 폐업하여 305개소인 것으로 확인된다”며 지속되는 어린이집 폐원에 우려를 표했다. 

 

 최 의원은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3년 동안 전국적으로 약 4천 3백 개의 어린이집이 폐원했고 우리 시에서도 3년 동안 38개의 어린이집이 폐원했다”며, “영유아 자녀를 둔 부모들의 입소 경쟁이 우려된다”고 말했다.

 

 이어서 “폐원하고 있는 어린이집이 대부분 가정어린이집이며, 공동주택 단지에 설치된 경우가 많아 접근성이 좋은데, 이러한 가정어린이집이 폐원하면 많은 지역에서 보육 공백이 발생할 가능성이 커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지속되는 어린이집 폐원 문제는 폐원만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재원생이었던 영유아와 보호자들에게까지 피해가 전가되고 읍면에 소재한 어린이집 폐원 시 영유아 보호자들의 불편을 초래해 지역소멸을 더욱 가중한다‘라고 문제점을 밝혔다. 

 

 이에 대한 제안 사항으로 최 의원은 서울시 ‘동행어린이집’ 지원 사업을 언급하며, 저출생 위기 속 어린이집이 폐원하면서 가정의 보육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폐원 위기 어린이집에 대한 시의 적극적인 대응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하지윤 기자
 
  • 청주시의회 복지교육위원회, 현장 의정 활동 전개
  • 윤건영 충청북도교육감, 비상대책회의 열어 재발 방지책 당부
  • 이광희 의원 충북도당위원장 출마선언
  • 아산교육지원청, 국악기(해금) 연주 연수로 예술융합수업을 꽃피워요
  • 아산교육지원청, 위풍당당 아산! 2024 충남 장애학생 기능경진대회 금 1개, 은 2개, 동 2개의 성과!
  • 12대 전반기 충북도의회 성과‘탁월’
  • 세종시의회 의원 6명, 한꺼번에「우수의정대상」 수상 영예
  • 세종시의회“지방의회 의결권 무시 재발, 세종시청 행태 상식 이하”
  • 천안시티FC, 26일 천안시 대학생을 위한 ‘유니대학교 MT’ 홈경기 진행!
  • 온양한올중, 2024년 상반기 찾아가는 학교폭력예방교육 실시
  • 강주엽 행복청 신임 차장 취임
  • 행복청, 인도네시아에서 ‘세일즈 외교’
  • 백석대 K-하이테크 플랫폼, ‘소방 드론의 활용과 전망’ 포럼
  • 김미영 의원, “무용지물된 크린넷 행정에서도 나몰라라.
  • 세종공동캠퍼스 공사는 9월 개교 계획에 따라 진행 중
  • 윤원준 의원, “신도시 A 오피스텔 감리보고서 부실작성”비판 및 철저한 관리감독 촉구
  • 천철호 의원, “100인 100색전 용역업체에 대한 철저한 관리 감독 필요”
  • 아산교육지원청, 민원실 비상상황 대비 모의 훈련 실시
  • 박효진 의원, “사회복지사의 전문성과 노고에 걸맞은 처우 개선 필요”
  • 아산교육지원청, 2024 아산성심학교 찾아가는 특수교육지원인력 역량 강화 연수 실시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