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의회 문화환경위원회, 배방읍 구령리 축제 물품 시설 현장 방문

- 먼지만 쌓인 채로 방치한 축제 물품 관리 시급 -

하지윤 기자 | 기사입력 2023/12/09 [16:32]

아산시의회 문화환경위원회, 배방읍 구령리 축제 물품 시설 현장 방문

- 먼지만 쌓인 채로 방치한 축제 물품 관리 시급 -

하지윤 기자 | 입력 : 2023/12/09 [16:32]

 

[충청의오늘=하지윤 기자] 아산시의회 문화환경위원회 소속 의원(안정근 위원장, 천철호 의원, 김미성  의원)은 12월 8일 제246회 제2차 정례회 중 문화예술과 소관의 2024년 예산안 심사 중 현장 방문에 나섰다.

 

문화환경위원회 의원들은 문화 예술 행사 활성화를 위해 축제 관련 불용물품 폐기물 처리 용역 및 축제 물품 보관 시설 정비사업 예산이 편성되어 있는 배방읍 구령리에 위치한 축제 물품 창고 부지에 방문했다.

 

현장에 방문한 의원들은 축제 물품 보관 시설 정비 사업은 “물품 보관 및 불용물품 처리 등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업무 효율성을 증대하고자 추진하려는 것인데, 현재, 물품별로 식별번호가 기재되어 있지 않아서 물품을 구분해서 파악하기 힘들 정도로 전혀 관리가 안 되어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의원들은 “어떻게 활용할 것인지 내용조차 없고 먼지가 쌓여 있는 채로 창고에 방치해 두고만 있다”며 “이 사업의 목적에 맞게 물품 관리가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하고 이 모든 물품은 아산시의 공유재산이란 걸 잊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하지윤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